실적공사비
나의적산


KPI 공지사항
2019년 올해 설 차례상 비용 23만 6천원

 

 

올해 김장비용 23만 6천원

명절연휴 고속도로 통행료 전액 무료

 

가격조사 전문기관인 (사)한국물가정보에서 설을 앞두고 올해 4인 가족 기준 설 차례상 차림 비용을 조사한 결과, 전통시장이 약 23만 6천 원, 대형마트는 약 32만 3천 원의 비용이 드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역대 최고의 폭염과 폭우 등 이상기후에 이어 올해 기록적 한파가 예측돼 설 차례상 비용 역시 크게 오를 것으로 예상됐지만, 올겨울 극심한 한파가 없어 올해 설 차례상 비용은 평년과 비슷한 수준이 들 것으로 보인다.
품목별로 살펴보자면, 채소류는 지난해와 비교해 가격이 소폭 하락했으며, 매년 겨울이면 조류인플루엔자(AI)로 인해 천정부지로 올랐던 닭고기와 계란은 올해 정부의 사육 제한으로 인해 가격이 소폭 상승했지만, 야생조류 예찰과 방역 조치 등의 사전 차단 대책으로 올겨울에는 단 한 건의 AI 발생하지 않아 안정적인 가격을 보이고 있다.

설 선물로 인기가 좋은 한우는 사육 마릿수 증가로 가격이 소폭 하락했으며, 과일류와 견과류는 지난해 이상기후로 인한 착과율 감소로 평년 대비 조금 높은 시세를 보이고 있다.
이들 가격을 토대로 한국물가정보는 올해 설 차례상 비용을 전통시장은 236,300원, 대형마트의 경우 323,870원이 들것으로 조사돼 대형마트가 전통시장보다 약 37%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접근성과 편의성은 조금 떨어지나 대체로 전통시장이 대형마트보다 저렴해 전통시장에서 설 차례상 장을 보는 것이 주부들의 알뜰 상차림의 지름길이 될 전망이다.

한편, 정부도 이번 설 민생 안정을 위해 다양한 대책을 내놓고 있다.

1월 16일부터 2월 4일까지 농ㆍ축ㆍ수산물 공급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이 기간의 수요 증가에 대비해 15개 농·축·수산물 핵심 성수품 공급을 최대 2.8배까지 확대하기로 했다.

또 2017년 12월 30일 통과된 유료도로법 개정안에 따라 올해부터 한국도로공사 고속도로뿐만이 아니라 민자 고속도로도 명절인 설날과 추석 때는 통행료가 면제된다.
설날의 전날과 당일, 다음날에는 고속도로 통행료가 전액 무료이며, KTX 역귀성과 귀경고객에게는 30~40% 할인 혜택도 주어진다.

 

 

󰁰 자세한 내용은 첨부된 기사를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조회수 : 306    다운수 : 52    등록일시 : 2019-01-22 오후 4:06:38
blank
사단법인 한국물가정보
하단 분리선
(10881) 경기도 파주시 회동길 354 / 회장 노영현 / 대표전화 1577-7200 / 팩스 031)870-1097 / 이메일 ebiz@kpi.or.kr / 호스팅 (주)KT
사업자등록번호 202-82-55198  /  통신판매업신고 중구04074호  /  부가통신사업신고 11208
(사)한국물가정보의 사전 승낙 없이 모든 정보를 복제, 전송, 출판, 배포 등 무단 이용할 수 없습니다.
Copyright 2000-2019 ⓒ Korea Price Information, Corp. All Rights Reserved.